수성구허리디스크 좌골신경통과 구분해야 합니다.

관리자님 | 2023.12.02 19:50 | 조회 126


허리에서 생기는 문제 중에서 통증이라는 것은 자주 경험하기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분들이 많습닏가. 요추뼈 1번에서 5번에 거쳐서 넓게는 옆구리 영역까지 생기는 불편감은 안정을 취하거나 가벼운 처치를 통해서 경감시킬 수 있다고 생각할 것입니다. 그런데 골반부, 둔근부위, 허벅지뒤에서 종아리 외측으로 이어지는 부위로 생기는 이상증상에 대해서는 전혀 양상으로 반응하게 되는데요.

더군다나 허리를 숙이거나 아랫배에 힘을 준다거나 무거운 것을 들 때 둔부에서 허벅지로 찌릿하거나 당기는 느낌이 든다면 어떨까요? 퍼뜩 드는 생각으로 수성구허리디스크라는 진단명이 떠오를 것입니다. 자세히 관찰해보니 조금만 오래 걷거나 무거운 물건을 들면서 부하를 주면 힘도 빠지는 듯하며 저림이나 찌릿함이 생기며 근육에 경련이 있어서 쥐가 올라오는 기분도 듭니다. 

추간판이라는 디스크 연골이 한쪽으로 밀리면서 주변의 신경근을 자극하는데 주로 요추 4번에서 시작해서 아래로 내려가서 천추에 이르는 부위에서 빠져나오는 신경근을 자극하게 됨으로 둔부, 허벅지 후면, 종아리 외측으로 신경병증을 야기하게 됩니다. 그런데 신경이라는 조직은 상위 레벨에서 자극받게 되면 그 이하 레벨에서 신경병증이 표출됩니다. 이러한 이유로 인해서 신경근이 눌리게 되든, 그 밑에서 이상근 부위에서 눌리든 좌골신경의 압박은 비슷한 양상으로 전개됩니다. 

상위 척추부에서 문제가 생기는 것을 일컬어서 수성구허리디스크라고 하는데 정확한 명칭은 요추 추간판의 탈출 혹은 장애입니다. 이상근에서 문제를 일으키는 것은 좌골신경통이라고 하며 해당 근육의 이름을 빌어서 이상근증후군이라고도 한답니다. 둘다 공통적으로 하지부의 병증을 유발하는데 어느 정도 수준까지는 둘을 구분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CT, MRI와 같이 disc연골의 상태를 확인해서 확진하게 됩니다. 

수성구허리디스크는 척추의 정렬과 관련이 있으며 골반의 불균형을 해결해야 하기때문에 생각보다 치유까지 걸리는 시간이 길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좌골신경통은 이상근이나 햄스트링과 같은 연부조직의 긴장이나 경결을 해소해주면 되기때문에 경과가 양호한 편입니다. 그래서 다리가 많이 저리고 힘이 빠져서 절뚝 거릴 정도였는데 간단한 치료를 몇회 받고 금새 개선되었다고 하면 수성구허리디스크였을 가능성은 낮다고 볼 수 있습니다. 

치료방법은 연조직의 긴장을 해소하기 위해서 전기, 열, 전파 자극을 응용한 물리요법을 하며 근막을 이완해주는 술기를 적용하며 침, 뜸, 부항과 같은 한방기법도 좋습니다. 만약 골반의 틀어짐이 뚜렷하다면 이학적 검진을 통해서 경사, 슬립, 플레어 등의 특성을 고려해서 골반교정을 위한 추나요법을 병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체형을 바르게 해주는 교정운동을 병행하게 된다면 더욱 효과적일 수 있습니다.


twitter facebook google+
480개 (1/24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관리자님
99
2023.11.23 21:55
척척한의원님
138
2023.11.14 09:56
척척한의원님
157
2023.11.10 15:01
척척한의원님
95
2023.11.09 16:11
척척한의원님
88
2023.11.08 14:09
척척한의원님
106
2023.11.07 15:14
척척한의원님
155
2023.11.03 10:46
척척한의원님
105
2023.10.31 12:01
척척한의원님
100
2023.10.27 15:33
척척한의원님
100
2023.10.26 13:03
척척한의원님
104
2023.10.24 16:07
척척한의원님
129
2023.10.19 14:47
척척한의원님
196
2023.10.18 12:56